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창원 자원순환시설 불…폐지 등 6억5천만원 피해
창원 자원순환시설 불…폐지 등 6억5천만원 피해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7일 오전 1시 2분께 창원시 성산구 신촌동에 있는 폐지수집 처리 공장인 자원순환시설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지상 1층짜리 건물 일부와 재활용 분류 설비, 폐지 100t, 포크레인·지게차 각 1대 등 소방서 추산 6억5천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불은 인근 공장에서 작업 중인던 근로자가 검은 연기가 나는 것을 목격하고 119에 신고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창원소방본부는 대응 1단계를 발령, 장비 21대와 인원 62명을 동원해 오전 2시 32분께 초기 진화에 성공했다.

소방 당국은 잔불을 정리하는 한편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창원 자원순환시설 불…폐지 등 6억5천만원 피해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