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해군교육사-UNIST 인공지능대학원, 업무협약 체결인공지능 분야 교육발전 및 인재 양성, 연구역량 강화
해군교육사령부에서 실시한 '해군교육사-UNIST 인공지능대학원 업무협약식'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해군교육사령부와 UNIST 인공지능대학원(이하 대학원)은 18일 인공지능 분야 교육 발전 및 인재양성과 연구역량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강동훈 해군교육사령관과 장윤창 교육사 정보통신학교장, 김재동 해군본부 정보화기획차장, 노삼혁 UNIST 인공지능대학원장 등 관계관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교육사는 해군 인공지능 교육여건 마련을 위해 대학원으로부터 지능정보화 전담교관 양성교육과 교육과정 설계 및 교육환경 구축에 관한 컨설팅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대학원은 부대 요청에 따라 해군 장병의 인공지능 기초 소양을 위한 초빙강연과 지능정보화 전문인력의 실무 연수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교육사는 대학원이 요청하는 ‘해군 분야 인공지능 연구’를 지원하며, 향후 대학원에 설립 예정인 ‘해양 인공지능 연구센터(가칭)’에 대한 자문에 협조할 예정이다.

해군교육사령부에서 실시한 '해군교육사-UNIST 인공지능대학원 업무협약식'

이 밖에도 양 기관은 해군 인공지능 핵심인재 양성을 위한 전문위탁교육 활성화와 해양 인공지능 연구발전을 위해 상호 긴밀히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강동훈 해군교육사령관(중장)은 “국내·외 인공지능 분야 최고 권위의UNIST 인공지능대학원과 협약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하다.”며, “이번 협약이 해군 지능화 교육여건을 조기에 마련하고, 미래전을 주도할 선진해군 정예장병을 육성하는 토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삼혁 UNIST 인공지능대학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UNIST 인공지능대학원이 군(軍)과 교류ㆍ협력하는 첫 사례”라며, “앞으로 해군과 지속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해양 인공지능 분야 연구역량을 강화시키고 기술발전을 이뤄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노삼혁 대학원장은 교육사의 주요직위자와 교관, 간부 교육생을 대상으로 'SMART NAVY(스마트 해군) 구현을 위한 인공지능 핵심기술 이해'라는 주제의 온ㆍ오프라인 동시 특별 강연으로 호응을 얻었다.

한편, 교육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 SMART NAVY(스마트 해군) 구현을 위해 올해 초 지능화 교육 계획을 수립하고, 예하 정보통신학교에 교육과정 개설 및 전담교관 전문역량 강화를 위한 양성교육을 추진하고 있으며, 향후 해군 실무에 특화된 전문교육 과정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