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지적 장애인 상대 대출금 가로챈 20대 구속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사천경찰서는 사회적 약자인 장애(지적·정신)인들의 휴대전화를 이용 대출을 신청해 수천만원을 가로챈 20대 A씨를 사기혐의로 구속했다고 9일 밝혔다.

구속된 A씨는 병원 입원 중 알게 된 정신장애 3급인 B씨와 B씨의 소개로 알게 된 다른 피해 장애인 7명에게 접근해 이들의 휴대전화를 이용 대출과 중고사이트 등에 허위물품 구매 등 277회에 걸쳐 6,800여만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있다.

A씨는 이들이 대출신청, 휴대전화 소액결제 등에 대해 알지 못하거나 이해도가 낮은 점을 이용해 작년 7월부터 같은 해 10월말까지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작년 12월 피해자로부터 신고접수, 관내 피해자가 다수일 것으로 판단, 전수조사해 지적장애 피해자 7명의 진술을 확보, 피의자 A씨를 특정 후 금융거래 명세, 소액결제명세 등 증거자료 확보 등 약 7개월 걸친 수사 끝에 A씨를 구속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생활비와 도박자금이 필요해 지적장애인들을 대상으로 범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천경찰서는 지금까지 확인되지 않는 피해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는 한편,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약자들의 곤궁함을 악용하는 사기범죄 사범 검거에 수사력을 집중하고, 피해예방을 위한 홍보도 병행, 사회 안전망 구축에 노력할 계획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