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주 하수종말처리장 메탄가스 폭발…1명 부상
진주 하수종말처리장 메탄가스 폭발 / 경남소방본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29일 오후 4시 28분께 진주시 초전동 하수종말처리장에서 부품 교체 작업 중 메탄가스 폭발(소화조 외부 방출)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처리장 지붕 일부가 파손됐고, 지붕 파편에 맞은 현장 작업자 A(30)씨가 목부위 및 무릎 등에 상처를 입었다.

진주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 당시 A씨를 포함한 3명이 쇠줄 교체 작업을 하고 있었고, 쇠줄에서 불꽃이 튀면서 소화조에 남아있던 메탄가스가 자연 폭발한 것으로 확인됐다.

진주시와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