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남경찰청장, 유흥 밀집지역 방역수칙 긴급 현장점검
유흥 밀집지역 방역수칙 긴급 현장점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경찰청장(치안감 이문수)는 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자가 1천명대를 넘어서고, 경남지역에서도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연일 확산되는 등 4차 대유행 국면에 접어들자 창원시 상남동 상업지구 내 노래연습장 등 유흥시설을 둘러보며, 방역수칙 준수 실태를 긴급 현장점검에 나섰했다.

이문수 청장은 16일 노래방 등 시설을 둘러보고, 사업주 및 종사자에게 방역수칙 준수 안내문을 전달하며 “출입자 체온측정, 전자출입명부(QR코드) 사용, 출입인원 제한 준수” 등 다중이용시설별 사업자의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경남경찰청은 지자체와 합동으로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한편, 위반사항은 지자체의 고소‧고발을 받아 엄정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