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회 선·후배 등 공모 교통사고 보험사기단 일당 검거창원서부서 28명 검거해 3명 구속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서부경찰서는 창원시 일대에서 법규위반 차량을 골라 고의로 충격하는 방법으로 교통사고를 내 1억 8000만원 상당의 보험금을 편취한 일당 28명을 검거하고 그 중 A씨 등 3명을 구속했다고 6일 밝혔다.

A씨 등은 2018년 12월 초순경 고의 사고를 내고 보험금을 청구하면 쉽게 돈을 벌 수 있다고 유혹해 공범들을 모집했다.

이들은 사고유발 방식과 보험처리 과정 등을 사전에 협의하고 역할을 분담한 후, 입원이 용이한 병원에 입원해 보험사로부터 합의금이 지급되면 나눠 갖는 방식으로 2018년 12월 중순경부터 약 2년 간에 걸쳐 법규위반 차량 등을 대상으로 18회에 걸쳐 고의사고를 유발하고 보험금을 수령한 혐의를 받고있다.

경찰 관계자는 “보험범죄의 표적이 되지 않도록 항상 교통법규를 준수하고, 고의사고가 의심될 경우 즉시 신고하는 한편, 범죄혐의 입증을 위해 블랙박스 영상을 보관해 두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창원서부경찰서는 건전한 보험질서를 확립하고 선량한 운전자 보호를 위해 보험사기 범죄에 대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