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산단공 경남지역본부 '경남형 삼위일체 현장 지원단' 사업추진산단공 경남지역본부 및 경남 6개 지원기관장 기업지원 업무협약

산단공 경남지역본부 및 경남 6개 지원기관장 기업지원 업무협약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이하 산단공)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성규), 경남테크노파크(원장 노충식), 창원산업진흥원(원장 백정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영남본부(본부장 권호), 한국수출입은행 경남지역본부(본부장 조정화) 등 6개 기관이 협력해 기업 성장을 지원하고 애로 발굴·해결과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기업 현장과 환경에 적합한 3개 기관장이 기업을 찾아가는 경남형 '삼위일체(三位一體) 현장지원단' 기업지원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

경남형 '삼위일체 현장지원단'은 경남 소재 기업지원기관이 산업현장과의 소통을 통한 맞춤형 애로 해결을 위해 3개 기관장이 함께 기업 현장을 찾아가는 3S 'See(만남), Say(토론), Sympathize(공감)'지원 전략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기관은 상호협력을 통한 성과를 창출하고, 산업단지 혁신을 통한 지속 성장 환경 조성 및 입주기업 역량 제고를 위해 산단공은 애로 발굴·해결 등 현장지원단의 플랫폼 역할을 하며, 중진공은 기업애로 및 자금지원, 경남테크노파크는 기술개발 R&D 지원, 창원산업진흥원은 시장개척단, 기술개발 지원, 건설생활시험연구원은 공인인증 시험지원, 수출입은행은 운영자금 및 수출지원 등 다양한 정책을 중점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내년에는 현장지원단을 10개 기관으로 확대하여, 보다 폭넓고 세밀하게 지원할 계획이다.

제1회 삼위일체 현장지원단 활동으로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경남테크노파크, 창원산업진흥원 3개 기관장은 삼심기계㈜를 찾아가 기업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듣고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산단공 박성길 본부장은 “본 사업을 기반으로 경남산단 입주기업의 지속 성장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업의 애로가 있는 곳은 어디든 달려갈 것이며, 기업의 성장을 위해 실질적인 지원정책을 발굴·도입하여, 기업하기 좋은 산업단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