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경남 여야 국회의원 내년 국비예산 확보위해 손잡아민주당 도당-국민의힘 도당 경남도정 지원 초당적 협력 합의 현실화

경남 여야 국회의원 내년 국비예산 확보위해 손잡아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민주당과 국민의힘 소속 경남지역 국회의원들은 경남도가 15일 서울에서 개최한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경남도의 내년도 국비예산 확보를 위해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경남도가 개최하는 예산정책협의회에 민주당과 국민의힘이 함께 참여하는 것은 2018년 11월 이후 두 번째다.

이 날 여야 공동 예산정책협의회에 앞서 지난 8월 김정호 민주당경남도당 위원장과 이달곤 국민의힘경남도당 위원장은 경남도정 지원을 위한 초당적인 협력에 합의한바 있다.

김정호 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민선 7기 경남도정의 사실상 마지막 국비확보 예산정책협의에 여야 국회의원이 함께 참여해 도민여러분의 기대가 크다”면서 “지난 8월에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경남도의 내년도 국비예산안은 지난해보다 4,010억 원이 증액된 6조9,647억 원이다. 경남도에 필요한 국비가 국회 상임위와 예결특위에서 증액될 수 있도록 여야가 함께 힘을 모을 때”라고 강조했다.

이어 “민선 7기 경남도정은 지금까지 서부경남고속철도 기본계획 연내 고시, 경남내륙순환철도와 창원-대구간 고속철도 건설, 창원-밀양간 고속도로, 남해-여수 해저터널 등 광역대중교통망 구축의 기반을 닦았다. 오늘 예산정책협의회가 경남도의 예산을 확보하는 논의에 그치지 않고 지방소멸 위기에 처한 경남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키는 논의의 출발점이 되기를 희망한다”라면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경상남도 예산정책협의회에는 김정호 민주당 경남도당 위원장과 이달곤 국민의힘 경남도당 위원장을 비롯해 민홍철·김두관·서일준·정점식·강기윤·박완수·박대출·김태호·조해진·윤영석·하영제·강민국·최형두 국회의원이 참석했으며, 경남도청에서는 하병필 권한대행과 기획조정실장을 비롯한 실국본부장이 참석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