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경남농협, 관내 비료계약업체 추석 전 38여억원 대금 선지급비료대금 선지급 실시로 상생경영 실천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은 16일 관내 유기질(퇴비)비료 계약업체에 분기 비료대금을 선지급 실시했다.

이는 원활한 자금 지원을 통해 추석명절로 자금수요가 집중되고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도움이 되고자 40여개 비료업체 대상으로 38여억원 규모로 선지급했다.

경남농협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비료대금 선지급 등 다양한 상생경영을 실천해 지역사회 업체들과의 동반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윤해진 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과 원자재값 상승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비료 업체에 추석명절을 맞이해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마련하게 되었다"며 "어려운 시기지만 힘을 내어서 더욱 질 좋은 비료 생산을 통하여 농업인에게 차질없이 공급해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