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
‘존중과 배려가 있는 행복한 합천 만들기’ 운동 추진 당부합천군, 9월 두 번째 간부회의 개최
   
▲ 합천군, 9월 두 번째 간부회의 개최

[경남데일리 = 강동호 기자] 합천군은 지난 9월 23일 부군수, 실·국·센터소장, 전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군수 주재로 9월 두 번째 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 6월 선정된 농촌협약 공모사업의 첫 단계인 전문가 1차 컨설팅 내용과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지원, 소상공인 희망 선결제 캠페인 추진 등에 대한 보고가 있었으며 최근 발표로 확정된 합천-영동-진천 구간 고속도로개설과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가 통과된 국도24호선 선형개량사업에 대한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문준희 군수는 보고된 당면업무 수행에 소홀함이 없도록 지시하면서 ‘존중과 배려가 있는 행복한 합천만들기’ 캠페인을 제안했다.

문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 경제가 침체되고 군민 일상생활이 각박해진 지금이야말로 ‘존중과 배려’가 중요한 시기라고 생각한다.

생활 속 작은 규범의 실천을 통해 존중과 배려를 확산하고자 남의 말 좋게 하기 주차 바르게 하기 쓰레기 예쁘게 버리기를 실천과제로 하는 ‘존중과 배려가 있는 행복한 합천만들기 운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군은 본 캠페인을 통해 그동안 확충해온 공영주차장 현황과 바른 주차질서 확립을 적극 홍보하고 기 추진 중이던 쓰레기 예쁘게 버리기 운동을 정착시켜 나갈 방침이다.

또한 상호 간 존중하는 문화 전파를 위한 남의 말 좋게 하기 운동을 전 공직자들이 앞장서 추진해 나가면서 ‘행복한 합천’ 만들기에 성심을 다해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강동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