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농업에서 꿈을 찾다’ 제50년차 전국영농학생전진대회전공 실무능력경진 과제이수발표 등 20개 종목, 경남학생 70명 참가
   
▲ ‘농업에서 꿈을 찾다’제50년차 전국영농학생전진대회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13~14일 울산산업고 등에서 열리는 제50년차 전국영농학생전진대회에 경남 대표로 20개 종목, 70명의 학생이 참가했다고 밝혔다.

전국영농학생전진대회는 농생명산업계열고등학교 학생의 지속적인 진로 개발과 우수한 농생명산업 인력양성을 목적으로 50년째 진행되고 있다.

특히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상황과 대회 종목의 특수성에 따라 대면과 비대면으로 분산 운영된다.

과제이수발표와 글로벌 리더십대회는 비대면, 실무경진분야는 울산산업고에서 대면, 이론경진분야와 FFK골든벨은 중부, 서부, 남부, 동부 등 4개 권역으로 분산해 대면으로 열린다.

이번 대회는 총 20개 종목에 전국 14개 시·도교육청 820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분야별로 종목을 살펴보면, 전공경진 분야 6개 종목 실무능력경진 분야 6개 종목 과제이수발표분야 6개 종목, 연구과제, 농생명창업아이템 과제, 농산물마케팅 과제) 글로벌리더십 경진분야 1개 종목 FFK골든벨분야 1개 종목이 있다.

경남교육청은 지난 6월 김해생명과학고 경남자영고 함양제일고에서 경남영농학생전진대회를 분산 개최해 20개 종목에 대해 70명의 경남 대표를 선발했다.

선발된 학생들은 전국대회 참가를 위해 여름방학과 하반기 학교별 집중교육을 통해 역량을 키워왔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각지에서 온 820명의 학생들이 미래농업의 비전과 함께 대면과 비대면 방식으로 어울려 서로 배우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진다.

특히 경남교육청은 제51년차 전국영농학생전진대회의 2022년도 개최지역으로서 미래농업교육을 준비하기 위해 환경개선 등의 준비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종훈 교육감은 13일 개회식과 실무경진장을 참관한 후, 경남 FFK 선수단을 만나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우리 학생들이 최선을 다해서 대회를 준비한 만큼 기량을 발휘하기를 바라며 우리나라의 미래인 농생명 분야를 이끌어가는 영농인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