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하반기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대책 보고회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은 21일 박춘기 부군수 주재로 전 관·단·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방재정 확충과 체납액 일소를 위한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날 보고회에서는 부서별 부과, 징수 현황 및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 추진 사항을 보고하고 특별징수기간 운영, 번호판 영치활동 추진 등 구체적인 향후 체납액 징수 계획을 논의했다.

특별징수기간 운영에 앞서 납세자별 체납 원인을 분석하고 상습·고질 체납자는 부동산 및 차량 압류 등 강력한 체납 처분을 실시하고 생계형 체납자는 분납을 유도해 납부 부담을 최소화하는 납세자 중심의 체납액 징수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춘기 부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징수 여건이 힘든 상황이지만 체납액의 징수는 담당 공무원의 관심이 중요하므로 각 부서에서 각별한 관심을 가지고 징수 활동에 매진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