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차세대 전자여권 전면 발급보안성이 강화된 여권 제공 통한 신분보호 강화
양산시, 차세대 전자여권 12월 21일부터 전면 발급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외교부 방침에 따라 올해 12월 21일부터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보안성·내구성이 강화된 폴리카보네이트 타입의 차세대 전자여권 발급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차세대 전자여권의 주요 변경 사항은 표지 색상 변경, 사증면수 확대, 디자인에 우리 문화유산 활용, 주민등록번호 제외, 여권번호 체계 변경과 함께 PC 타입 개인정보면 도입 및 다양한 최신 보안요소 적용 등 기능을 향상했다.

양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차세대 여권에 대한 관심을 충족함과 동시에, 안전하고 편리한 여권행정민원서비스를 차질 없이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