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농협자산관리회사 경남지사 농업인 희망동행 프로젝트 실시
농협자산관리회사 경남지사 농업인 희망동행 프로젝트 실시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농협자산관리회사 경남지사(지사장 최원일)은 30일 창원시 진북면의 농업인을 방문하여 ‘농업인 희망동행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농업인 희망동행 프로젝트’는 농업에 종사하고 있는 농업인 채무자에게 신용회복 컨설팅을 통한 채무 감면 및 재기지원품 등을 지원해주는 행사로서 농업인의 재기를 위한 농협자산관리회사의 대표적인 지역사회 공헌 활동이다.

이번 희망동행 프로젝트 대상자인 전 씨는 현재 창원시 마산합포구 진북면에서 국화를 재배하고 있는 농업인으로서, 과거 농업 종사를 하면서 생긴 과다한 채무로 어려움을 겪었으나, 금번 프로젝트를 통해 다시 농업에 종사하기 위한 재기의 발판을 마련했다.

최원일 지사장은 “다시 농업에 종사하고 싶어하는 많은 농업인 채무자에게 더 많은 신용회복의 기회를 주어 함께하는 100년 농협, 함께하는 100년 농업인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날 행사에서는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하여 방역수칙 준수에도 만전을 기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