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무학, 올해 두 번째 사회공헌 동행'좋은데이와 함께하는 사랑의 효도식탁'
최재호 무학회장(앞줄 좌측), 김주양 본부장(앞줄 우측) 이 효도식탁 세트를 고령농업인에게 전달했다. (뒷줄 좌측부터) 박삼재 농협 김해시지부장, 최영식 영업본부장, 황성보 이사, 정광대 조합장, 최성환 이사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과 (주)무학이  올해 두번째 사화공헌 협력사업으로 김해시 생림면에서 고령농업인 및 취약농가 대상 효도식탁(2인용 식탁세트) 30세트를 지원했다.

지난 18일 열린 전달식에는 최재호 ㈜무학 회장, 김주양 경남농협 본부장, 최영식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장, 황성보 농협중앙회 이사(동창원농협), 최성환 농협중앙회 이사(부경원예농협), 박삼재 농협김해시지부장, 정광대 생림농협 조합장, 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 등이 참석했다.

사랑의 효도식탁 지원사업은 2020년 전국에서 최초로 추진한 경남농협의 사회공헌사업으로 오랜 세월 농사 활동으로 인하여 관절 건강이 불편한 어르신들이 편안히 식사할 수 있도록 2인용 식탁 세트를 농촌지역 거주 취약농가, 독거노인, 고령 농업인 등에게 지원하는 복지사업이며, 지난해까지 총 1100가구에게 지원이 되어 농촌 식문화 개선에 기여했다.

경남농협은 올해 관내 8개 시군에서 약 800가구에 전달 할 계획이며, ㈜무학은 식탁 구입비용 2500만원을 후원했다.

김주양 본부장은 “무학과 지난 2년간 농촌 어르신들의 식문화 개선을 위해 많은 부분들을 지원했으며, 앞으로도 지원의 손길이 더 많이 필요로 하다”며 “이번 효도식탁지원으로 농촌 어르신들이 편안히 식사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