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무학좋은데이나눔재단, 경남메세나매칭펀드 후원 협약
무학좋은데이나눔재단, 경남메세나매칭펀드 후원 협약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무학은 기업과 예술이 동행하는 경남메세나 매칭펀드 후원을 올해도 이어간다.

22일 무학은 창원시 마산회원구 무학본사에서 2022년 경남메세나 매칭펀드 후원협약식을 갖고 고성오광대보존회, 경남미술협회, 마산미술협회 등 총 1,300만원을 후원하기로 했다.

이날 결연식에는 최재호 무학회장, 전광열 고성오광대보존회장, 이상헌 한국미술협회경남지회장, 이강석 한국미술협회미산지부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남메세나 매칭펀드 후원을 체결했다.

경남메세나매칭펀드는 경상남도와 경남메세나협회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기업과 예술의 만남사업의 일환으로 기업과 예술단체가 연을 맺어 상호협력을 통해 전통문화계승과 발전을 위한매칭프로그램이다.

무학은 지역의 우수한 문화예술단체가 계승되고 발전 할 수 있도록 매년 매칭펀드를 통해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국가무형문화재 제7호로 지정된 한국대표 탈춤공연인 고성오광대의 문화보존과 발전을 위해 2015년부터 매년 메세나매칭펀드를 통해 후원하고 있으며 경남미술협회, 마산미술협회와도 4년째 후원을 이어가고 있다.

최재호 무학회장은 “코로나19 여파로 기업도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지역의 우수한 문화예술이 계승되고 발전할 수 있도록 매칭펀드를 통해 매년 후원하고 있다”며 “우수한 우리지역의 문화가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함께 협력하고 전통예술이 계속해서 계승될 수 있도록 기업의 사회척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