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부산
부산시, 공사·공단 대상 사이버보안 강화 회의 개최
   
▲ 부산시, 공사·공단 대상 사이버보안 강화 회의 개최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부산시는 지난달 28일 산하 공사·공단을 대상으로 사이버보안 강화 회의를 열고 전세계적으로 급증하고 있는 무차별 해킹에 대한 대응체계를 마련하는 등 정보보안 강화에 나섰다고 밝혔다.

그 간 부산시는 국가정보원 지부와 함께 지난해 초부터 시청사를 포함해 16개 구·군,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 등의 정보시스템과 제어시스템을 점검하고 해킹의 우려가 있는 부분에 대해서는 컨설팅을 통해 보완하는 등 정보보안 활동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시는 이러한 정보보안 활동의 일부로 보안관리가 상대적으로 취약한 공사·공단을 대상으로 지난달 28일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서는 정보보안 수준 향상 방안 보안시스템 관리체계 확립 국가정보원과의 사이버위협 정보공유 방안 사회기반시설에의 안정적 운영 등에 대해 긴밀한 논의가 진행되는 등 공사·공단의 정보보안 수준 향상과 사회기반시설의 24시간 중단 없는 운영에 대해 참석자들이 힘을 모았다.

고쌍남 부산시 정보화담당관은 “공사·공단을 포함한 공공기관에 대한 지속적인 정보보안 활동으로 부산시의 보안 신뢰도를 높여 시민들이 다양한 사회기반시설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