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관문 관광활성화 사업 스토리텔링 회의 개최경상남도 지역혁신 신사업 “의령관문 관광활성화 사업” 추진
   
▲ ‘의령관문 관광활성화 사업 스토리텔링 회의’ 개최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의령군은 11일 의병광장 내 힐링카페에서 ‘의령관문 관광활성화 사업 스토리텔링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경상남도, 의령군, 경남연구원, 관련기관 관계자 등 10명이 참여해 의령관문 주변의 다양한 관광자원과 의령의 대표 먹거리와 체험프로그램 등과 연계 할 수 있는 스토리텔링 발굴에 관한 전반적인 사항을 논의 했다.

의령관문 주변에는 남강, 부자 전설의 솥바위, 국가등록문화재 정암철교, 홍의장군 곽재우장군의 승첩지를 알리는 정암루, 의병광장, 의령관문공원 등 풍부한 관광자원이 있다.

경상남도와 의령군에서는 이 관광자원들을 활용한 스토리텔링 및 연계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의령의 대표 먹거리 의령메밀국수, 소고기국밥, 망개떡, 뱃길을 활용한 뗏목 수상체험프로그램, 곤충생태학습관, 농경문화테마파크 관계자들과 사전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사전 인터뷰 결과를 토대로 선정된 추진과제에 대한 문제점 및 개선방안과 참여 기관별 추진 방향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가 열린 힐링카페는 의령관문 활성화 사업 대상지 인 의병광장에 있어 참석자들에게 현장감을 살리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 적극적인 의견 개진이 이루어졌다.

군 관계자는 “이날 회의 결과를 바탕으로 의령군을 대표하는 관광자원들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추진하고 의령관문 관광활성화 사업에 반영해 관문 일대가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