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김해시 시정모니터, 해반천 환경정화활동 실시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김해시 시정모니터는 17일 회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쾌적한 도시 환경 조성을 위한 해반천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지난해 4월 구성된 제6기 김해시 시정모니터는 그간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단체활동에 제약을 받았으나 최근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이번 봉사활동을 추진했다.

김해시는 소규모 시민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보다 가까이에서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지난 2011년부터 시정모니터를 구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6기 회원들은 보도블럭 및 도로 파손구역, 장기 쓰레기 방치구역 등 위험하고 시민 불편을 야기하는 사항을 시에 적극적으로 건의해 신속히 개선될 수 있도록 활동하고 있다.

환경정화활동에 참여한 한 시정모니터 회원은 “지난해 위촉식 이후로 제6기 회원이 함께 모인 것은 처음인데 깨끗해진 해반천 산책로를 보니 오늘 하루 다 같이 땀을 흘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시정모니터 활동에 더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일희 회장은 “날씨가 따뜻해져 해반천을 걷는 시민들이 많은데 시민들이 더욱 쾌적환 환경에서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56만 김해시민이 일상에서 느끼는 불편함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시정모니터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역할에 더욱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