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농협중앙회 경남에서 '사랑의 집고치기' 봉사 실시이성희 중앙회장 및 정점식 의원 등 참석
도배봉사를 하고 있는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좌), 정점식 국회의원(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농협중앙회가 농협 사랑의 집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과 함께 경남을 찾았다.

중앙회 이성희 회장을 비롯 국회 농해수위 정점식 의원은 18일 통영시와 고성군을 찾아 경남농협 임직원 100여명과 함께 ‘사랑의 집고치기' 행사의 일환으로 관내 농가를 대상으로 시설 개선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마을회관에 가전제품과 생활용품을 전달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통영시 도산면 하양지 마을회관 앞에서 봉사활동 발대식을 갖고, 농가의 벽면 도색과 미장 작업 등 봉사활동에 동참했다.

농협 임직원들이 가전제품과 생필품을 마을회관에 전달하고 단체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농협 사랑의 집고치기 농가희망봉사단은 2005년 농협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결성해 지금까지 총 인원 8600여명이 849가구를 대상으로 노후 주택수리, 보일러 및 급수배관 교체, 전기배선·전등교체 등 무료 봉사활동을 실시해 농촌의 고령 농업인, 다문화 가정, 소년 소녀 가장 가정에 희망을 전하고 활력을 불어 넣어왔다.

이성희 농협중앙회 회장은 “농협은 농업인의 복지증진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농업인·국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100년 농협을 이루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함께 참여한 정점식 국회의원은 “저출산, 고령화 등의 영향으로 농촌지역에 새로운 활력이 필요한 상황”이라면서“농협에서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에 나서줘 감사드리며 저도 우리 대한민국의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