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경남FC
경남FC, 리그 1위 광주에 도전장티아고 활약 수비력 개선 효과...체력적 부담 이겨낼 투혼 절실
경남FC, 리그 1위 광주에 도전장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상승세를 이어간 경남FC가 리그 1위 광주FC에 도전한다.

경남FC는 22일 오후 4시 진주종합운동장에서 광주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22' 17라운드를 치른다.

상승세를 타고 있는 경남이다. 컵대회 포함 5경기 무패행진(4승 1무)을 달리면서 어느덧 4위권 진입을 바라볼 수 있는 위치까지 올라섰다. 지금의 기세를 계속해서 이어간다면 승격이라는 목표에 다다를 수 있다.

경남이 최근 이렇게 분위기를 반전시킨 이유 중에 하나는 흔들렸던 수비력이 개선되고 있기 때문이다. 직전 리그 4경기에서 4실점밖에 기록하지 않았다. 수비로 인해 불안정했던 시즌 초반에 비해 많은 개선을 이뤄냈다. 

설기현 감독이 이번 시즌 새롭게 도입한 전술에 선수들이 적응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박재환, 이민기, 이준재 등 어린 선수들이 성장하는 모습을 꾸준히 보여주고 있어 미래가 더욱 기대된다.

티아고의 활약이 꾸준하다는 것도 경남에게는 큰 힘이 되고 있다. 티아고는 최근 5경기에서 6골을 터트리면서 경남의 공격을 이끌고 있다. 티아고의 득점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경남은 최근 티아고가 골을 넣은 3경기에서 모두 승리했다는 점이다. 티아고에 이어 에르난데스와 윌리안까지 확실히 살아난다면 경남의 공격은 더욱 무서워질 수 있다.

또한 광주전에서 중요한 변수는 체력이다. 빡빡한 리그 일정에 FA컵까지 소화하면서 주축 선수들이 체력적으로 힘든 시기가 찾아왔기 때문이다. 광주가 빠른 공수 전환을 자랑하는 팀이기에 경기 초반 광주의 페이스에 휘말려서는 안된다. 광주가 리그 1위를 질주하는 팀이고 최근 9경기 8승 1무라는 기세를 가진 팀이기에 방심을 절대적으로 금물이다.

설기현 감독은 ”광주는 분명히 강팀이다. 강팀과의 경기에서는 마무리 한 방이 중요하다“며 마무리를 강조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