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군, 농번기 농촌 일손 돕기 본격 추진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의령군은 본격적인 농번기를 맞아 ‘농촌 일손 돕기’에 전념한다고 밝혔다.

군은 이달 23일부터 다음달 21일까지 농촌 일손 돕기 중점 추진기간을 지정하고 인력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할 예정이다.

군은 현재 읍·면사무소에 ‘농촌일손돕기 인력알선창구’를 운영해 일손돕기 인력요청을 신청받고 있으며 고령농가 등 일손이 부족한 취약 농가에 인력을 우선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군은 이달 25일 경상남도 의회 사무처 직원 30명, 27일 경상남도 교육청 직원 30명의 일손지원 신청을 받아 부림면, 유곡면 지역의 일손부족 농가를 대상으로 마늘수확 작업을 지원한다.

의령군농업기술센터 최승동 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 근로자 부족과 인건비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겠다”며 “유관기관, 자원봉사단체 등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