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실외사육견 중성화 수술비 지원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은 반려동물 증가에 따른 유기·유실 동물 최소화를 위해 실외사육견 중성화수술 비용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실외사육견이란 농촌의 마당에서 풀어놓거나 묶어 기르는 관리미흡의 비품종 견을 지칭한다.

이러한 실외사육견의 의도치 않은 임신과 출산의 악순환이 유기유실동물의 증가를 주도함에 따라, 마당개의 중성화수술을 지원해 이를 방지하기 위해 추진된다.

올해 총 사업비는 8000만원이며 총 사업량은 200두다.

보조비율은 90%로 암컷 40만원, 수컷 20만원의 중성화 수술비용을 지원한다.

가구당 최대 2마리까지 신청 가능하다.

중성화 수술 지원 대상은 ‘실외’에서 기르는 5개월령 이상의 등록대상동물로 미등록견은 ‘내장형칩’으로 동물등록 절차를 병행해야 한다.

외장형인 경우 내장형칩으로 변경 해야 한다.

협력동물병원으로 사전 예약 후 동물병원에 구비된 신청서 및 동의서를 작성하고 수술을 진행한다.

신체검사에서 심장사상충, 고도비만, 기타 건강이상으로 수의사의 판단에 따라 위험하다고 진단하는 경우 및 마당개가 아니라고 판단되는 경우에는 수술이 불가하며 중성화 수술 부작용 발생 위험성에 대해 동의를 해야 진행할 수 있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