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현충일 맞아 제67회 추념식 거행6월6일 오전 9시50분 충혼탑에서 250여명 참석 예정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은 오는 6월 6일 월요일 제67회 현충일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추념식을 거행한다.

함양읍 이은리 소재 충혼탑에서 거행하는 추념식에는 함양군수, 보훈단체 회원 및 국가유공자 유족, 군의원, 유관기관단체장, 담당관·과·소장 및 읍·면장, 학생 대표등 250여명이 참석하며 안전을 위해 참석자 모두 마스크를 착용할 예정이다.

행사는 오전 9시 50분에 시작해 10시 정각 싸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을 한 후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모헌시 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된다.

이어 함양군 참전 기념공원을 찾아 나라를 위해 희생한 참전유공자의 숭고한 희생도 기릴 예정이다.

함양군은 현충일 추념행사를 위해 충혼탑 주변 환경정비를 완료하고 행사장을 경유하는 시내버스 탑승 시 국가유공자 및 유족이 국가유공자증을 제시하면 동반가족 1인까지 무임승차, 국기 조기게양 홍보 등을 실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와 그분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는 의미에서 현충일 당일 조기 게양과 함께 오전 10시 사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묵념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