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협력과 연대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올해 사회적경제기업에 11개 사업 총 9억8600만원 지원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관내 사회적경제기업과의 협력과 연대를 통한 사회적경제기업 및 기업가 발굴과 성장 지원으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회적경제기업은 경제적 이익과 사회적 가치를 모두 중시하며 자본주의의 장점을 살리면서도 사람과 분배, 환경보호, 사회공헌 활동 등 가치의 실현을 중심에 두고 기업활동을 하고 있다.

현재 관내에는 사회적기업 24개, 마을기업 5개, 협동조합 86개, 자활기업 2개로 총 117개의 기업체가 있다.

양산시는 작년 한해동안 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 11개소 3억6800만원 사회적기업 전문인력 8개소 1억1200만원 사회적경제기업 사업개발비 8개소 1억4800만원 사회적기업 시설장비비 2개소 500만원 사회적기업 사회보험료 7개소 1억2000만원 경남사회적경제 청년부흥프로젝트 7개소 8800만원 사회적경제한마당행사 1300원 등 7개 사업에 국도비를 포함해 총 8억54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함으로써 이들 기업이 자생력을 갖추며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왔다.

올해도 기존의 7개 사업 8억9600만원을 포함해 마을기업 육성 3000만원 사회적경제 창업연습장 1000만원 사회적경제기업 협업모델 구축 1000만원 사회적경제 공간 운영 4000만원 등 4개 사업 9000만원을 신규로 추가해 11개 사업에 국도비를 포함해 총 9억86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함으로써 이들 기업의 생태계 조성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사회적경제 창업연습장 사회적경제기업 협업모델 구축 사회적경제 공간 운영은 양산시가 자체적으로 처음 시행하는 사업이다.

사회적경제 창업연습장은 예비 창업자들에게 교육·컨설팅 등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사회적경제기업인으로의 성공적 안착을 유도하고 사회적경제기업 협업모델 구축은 유사업종 기업 간 협업을 통한 공동비즈니스 모델 개발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쟁력 확보를 지원한다.

또 하반기에는 사회적경제한마당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사회적경제 홍보의 날 기념식, 기업제품 홍보·전시·판매, 체험부스, 문화공연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해 시민들과 함께 하는 사회적가치·사회적경제 체험의 날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내 사회적경제기업들은 어려운 경제여건속에서도 취약계층에 일자리 및 복지서비스 제공, 장학금 기부, 재능기부, 경로잔치, 환경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선한 영향력을 행사해 오고 있다.

양산시 관계자는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의 발전을 우선에 두고 기업을 운영하는 사회적경제기업들에 감사드린다”며 “하루빨리 사회적경제 생태계가 뿌리내려서 지역 경제의 한 축으로 성장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