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전문교육 실시31일 안전관리요원 32명 심폐소생술·안전장비 사용법 등 안전사고 대응 능력 강화
   
▲ 함양군,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전문교육 실시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이 6월 1일부터 8월말까지 ‘물놀이 안전관리 대책기간’에 들어가기에 앞서 피서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요원 전문교육을 실시했다.

군에 따르면 지난 5월 31일 오후 2시 군청 대회의실에서 읍면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32명이 참여한 가운데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관리 요원의 역량강화를 위한 전문교육을 실시해 물놀이 인명피해 최소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교육에는 함양소방서 이갑수 소방위와 노우철 소방사를 교관으로 물놀이 장비를 이용한 수상구조 요령, 심폐소생술 등 실제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한 대응 능력을 강화했다.

특히 이날 교육은 중대재해 사고 예방을 위한 산업안전보건법상의 안전보건교육도 함께 진행됐다.

앞서 군은 지난 5월부터 부전계곡, 용추계곡, 농월정, 칠선계곡 등 13개소 물놀이 관리지역에 대해 인명구조장비 비치 등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군은 올해는 예년보다 이른 무더위로 피서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8월 31일까지 물놀이 안전관리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물놀이 안전사고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으며 안전한 물놀이장 조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물놀이 안전관리 기간동안 주말 및 공휴일은 군청, 읍·면 직원이 물놀이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물놀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순찰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여름철 물놀이 사고는 안전 불감증으로 인한 부주의로 주로 발생되고 있다”며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물놀이 안전수칙과 개인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