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군, 여름철 농업 재해대책 본격 추진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의령군은 여름철 태풍·폭염 등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2022년 여름철 농업재해대책”을 종합적으로 수립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10월 15일까지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을 중심으로 재해 예방·경감 및 복구지원 대책을 추진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여름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나 대기 불안정 및 평균 수온 상승에 따라 국지성 집중호우와 태풍의 발생빈도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고 특히 최근 가을 태풍이 증가하는 추세로 적극적인 대비가 필요한 상황이다.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은 3개 팀으로 구성해 농업정책과에서 총괄 운영한다.

평시는 일상근무를 통해 기상상황 및 재해취약지역을 상시 점검하고 기상특보가 발령되면 읍·면과 공조해 비상 근무체제로 전환한다.

기상특보 발령 때에는 농업인, 관계 기관 등에 신속히 전파해 사전대비에 나서고 재해 발생 때는 현지로 출동해 신속한 피해 상황 파악과 응급복구를 추진한다.

군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예측할 수 없는 날씨가 잦아지고 있다”며 “기상예보 등에 주의를 기울이고 배수로 점검, 지지대 보강 등 시설물관리에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