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오태완 의령군수, '의회주의자' 자처하고 의회와 협력 다짐3일 지방선거 당선자 당선증 교부식 열려
   
▲ 오태완 의령군수, '의회주의자' 자처하고 의회와 협력 다짐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오태완 의령군수가 3일 의령군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제8회 지방선거 당선증 교부식에서 '의회주의자'를 자처했다.

오 군수는 "민주주의의 근간은 의회이다 군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의회의 역할이 지금 시대에 더욱 중요하다"며 이날 당선된 의원들과 소통하고 협력해 '소멸 위기' 의령군을 살려내는 데 모두가 첨병 노력을 하자고 제안했다.

오 군수는 이날 당선증 교부식에서 '의회주의'라는 말을 여러 번 사용했다.

오 군수는 "의회에서 피어나는 민주주의의 가능성을 믿는다 대화와 타협이 정치의 본질이며 그것은 의회에서만 실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의회가 군정의 중심으로 존중받을 때 의령군 행정은 더욱 빛이 난다"며 "군정의 주요 사안마다 의회와 긴밀히 논의하겠다"고 먼저 손을 내밀었다.

오 군수는 새로 당선된 의원들을 치켜세우며 의령 발전을 위한 공동의 노력을 하자고 재차 강조했다.

오 군수는 “재선에 성공해 별도의 인수위원회를 꾸릴 필요가 없게 됐다 한 달 시간을 의령군이 벌었다”며 “49대 취임식 전까지 의령 발전을 위한 청사진을 당선된 도의원, 군의원들과 함께 구상해 7월 1일 멋진 의령군의 미래를 군민들에게 선포하자”고 덧붙였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