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밭 작물도 드론이 지켜줄게요”보물섬드론교육센터·남해군청 드론 동호회, 단호박 병해충 방제작업
   
▲ “밭 작물도 드론이 지켜줄게요”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보물섬드론교육센터와 드론 동호회 ‘호버링’이 지난 2일 단호박 흰가루병 발생 농가를 찾아 드론을 활용한 방제작업을 펼쳤다.

‘호버링’은 초경량비행 장치 조종면허를 취득한 남해군 공무원들로 구성된 모임이다.

드론을 활용한 병해충 방제는 이제 더 이상 생소한 분야가 아니다.

매년 여름이면 벼 병해충을 예방하기 위한 공동방제가 시행되고 있으며 비료 살포, 씨앗 파종 활동뿐 만 아니라 축사, 어장 등에도 활용되는 등 고령화·노동력 부족을 호소하는 농·축산·어업 분야로 활용 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보물섬 드론교육센터와 남해군청 드론 동호회는 지난해에도 삼동면 여성농업인과 고령농가 등을 대상으로 벼 병해충 방제 재능기부 활동을 한 바 있으며 창선면 일원에서 유채 파종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보물섬남해 미니단호박 연합회 박현수 회장은 “단호박은 방제 과정에서 줄기나 잎을 밟아 손상되어 병이 오기도 한다 드론을 활용하면 이런 문제를 줄일 수 있어 경쟁력을 높일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