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군 문화활력 지원소, ‘함양문화예술진흥협의회’ 구성 운영지역문화 활력촉진 지원사업의 구심점 역할 기대
   
▲ 함양군 문화활력 지원소, ‘함양문화예술진흥협의회’ 구성 운영

[경남데일리 = 차상열 기자] 함양군은 지난 8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지역문화 활력촉진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관내 8개 문화예술 기관단체의 대표 및 실무자가 모여 함양문화예술진흥협의회를 구성했다.

회원단체로는 함양문화원, 함양예총, 남계서원, 다볕문화, 함양민속예술보존회, 함양예술인협회, 함양용추아트밸리, 함양연극협회 등 8개 단체다.

이날 함양예총 회장이 협의 회장으로 다볕문화 예술단장이 부회장으로 각각 선출됐으며 협의회의 주요활동 사항 등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협의회는 지역문화 활력촉진 지원사업의 구심점으로써 사업관련 기관 및 단체와 함양군 간의 의견을 조율하고 함양의 지역문화 전반에 대한 현안을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도출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협의회장은 “우리군의 문화예술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인만큼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함양군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문화 활력촉진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난 5월 국비 7억5,000만원을 포함한 사업비 15억원을 확보한 상태다.

이 사업에는 관내 문화예술단체와 각종 동아리 단체 지원을 위한 주민문화활동 지원사업, 남계서원의 함양문화채움 프로그램과 전 지역의 문화력 향상을 위한 1읍면 1문화함양사업, 지역 문화예술인을 위한 창작스튜디오운영, 어반스케치,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함양컬쳐드림스쿨, 함양들소리 음반제작, 상림토요무대 운영, 함양이 보유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한 마당극과 아동극 제작 등이 포함돼 각 회원단체별로 추진하고 있다.


차상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상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