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농어촌 근무 교직원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 환경 마련경남교육청, 관사 관리 중장기 계획 수립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농어촌 지역 학교 교직원이 업무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자 ‘관사 관리 중장기 계획’을 수립했다.

경남교육청은 지난해 12월 ‘경상남도교육비특별회계 공유재산 관리 조례’개정으로 기본 생활 비품을 구입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고 교직원에게 기본적인 주거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덧붙여 2022~2025년 관사 관리 중장기 계획에 따라 도서·벽지에 있는 관사 103동을 점검해 오래된 관사를 보수하거나 철거할 예정이다.

또 관사 수요가 많은 곳에 통합 관사를 신축하고 일부 활용하지 않은 관사는 돌봄교실 등으로 전환해 다양한 교육활동을 펼친다.

경남교육청은 앞으로 우수한 교직원들이 농어촌 지역에 적응해 살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지역의 안정적인 교육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황둘숙 재정과장은 “이번 관사 관리 중장기 계획에 따라 교직원의 주거 여건을 개선하고 교직원들이 교수 활동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더불어 수업의 질을 높이고 효율적인 공유재산을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