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군, 희망-이음 종합상담 복지+금융 직무교육 실시읍면 종합상담 직무역량 높여 군민에게 통합적 서비스 제공
   
▲ 창녕군, 희망-이음 종합상담 복지+금융 직무교육 실시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21일 창녕군사례관리지원센터에서 읍면 희망-이음 슈퍼바이저 등 22명을 대상으로 종합상담 복지+금융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김현수 경상남도금융복지상담센터장이 강의를 맡아 경상남도금융복지상담센터의 역할과 기능 금융복지상담 서비스의 이해 복지와 금융의 연계 협력을 통한 현장 지원 사례 등을 설명했다.

참석자 A씨는 “금융서비스에 대한 이해를 넓힐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복합적 문제로 어려움에 처한 위기가구에 대한 파산면책 절차와 채권협상 등 다양한 사례에서 많은 것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군에서는 사회복지 업무 담당 경력이 3년 이상인 공무원을 희망-이음 슈퍼바이저로 지정해 읍면에 1명씩 배치하고 군민을 위한 통합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희망-이음 슈퍼바이저들의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직무역량을 높이고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월 1회 종합상담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