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지역 폭우 대비 재해예방시설 등 현장 점검 실시홍남표 창원시장과 김영선 국회의원, 팔용배수장 등 살펴
홍남표 창원시장과 김영선 국회의원, 팔용배수장 등 살펴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 홍남표 시장과 김영선 국회의원(의창구)이 11일 오후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재해예방시설인 의창구 팔용배수장 등을 점검했다.

의창구 일원 배수불량지역은 해당 지역이 창원천 홍수위(5.63m) 보다 낮은 저지대에 위치하고 있어 내수배제가 불량하고 기존 우수관의 통수능이 부족한 지역이다. 

시는 단기적인 대책으로 인근 지역 우수관로 및 우수박스를 준설했으며, 장기적인 대책으로 해당지역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해 종합적인 정비를 실시하기 위해 현재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 시행 중에 있다.

홍남표 시장은 “최근 수도권 일원에 시간당 100mm 이상의 기록적인 폭우로 주택 및 상가에서 인명피해가 많이 발생한 사례가 있는 만큼 유사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재해예방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당지역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해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김영선 국회의원에게 국비 지원 등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