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경남메세나협회, 기업사랑 메세나 콘서트 '성황'내 고장 기업사랑 분위기 확산으로 지역경제와 예술의 상생발전을 기대
경남메세나협회, 기업사랑 메세나 콘서트 '성황'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경남메세나협회(회장 최홍영)가 주최하고 BNK경남은행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BNK경남은행과 함께하는 기업사랑 메세나 콘서트’가 16일 진주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렸다.

기업사랑 메세나 콘서트는 도내 기업들의 활발한 메세나 활동에 대한 감사를 전하고 내 고장 기업사랑 분위기 확산을 위해 매년 도내 주요 도시들을 순회하며 개최되는 공연이다. 

이 공연은 코로나19의 여파로 무관중 비대면 공연으로 대체되었다가 3년 만에 천년고도 문화예술 도시인 진주에서 관객들을 맞이했다. 

공연에는 바이올리니스트 김다미와 국악인 명창 왕기철, 뮤지컬 배우 최정원 그리고 가수 백지영이 무대에 올라 관객들과 가을밤의 특별한 추억을 만들었다.

공연에는 유례없는 팬데믹으로 무대의 조명이 꺼지고 공연장의 문이 굳게 닫혔던 상황 속에서도 문화예술의 열정이 식지 않도록 경남메세나에 관심과 지지를 보내주었던 경남메세나협회 회원사 가족들을 비롯 1,500여 명의 도민들이 함께했다. 

아울러 협회는 서부 경남 지역의 문화소외계층 100여 명을 초청하여 나눔을 실천했다. 

최홍영 경남메세나협회장은 “이 축제의 무대가 코로나19의 종식과 지역 경제 회복의 신호탄이 되어 지역의 경제와 문화예술이 나날이 풍성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메세나협회는 지난 2007년 창립 이래 기업과 예술의 가교 역할을 하며, 지역 경제와 예술의 균형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메세나로 자리매김했다. 

현재 217개 회원사를 확보하고 있으며 후원활동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대한민국 제1호 문화예술후원매개단체로 인증받았다. 

도내 기업들의 문화예술 사랑과 성숙한 문화예술 마인드로 누적 결연 1,600개 팀, 누적 지원금 300억 원을 돌파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