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합천군에 ‘사랑의 구르미카’ 전달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손과 발이 되어드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합천군에 ‘사랑의 구르미카’ 전달

[경남데일리=정현무 기자]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서 지원하고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가 기획한 ‘사랑의 구르미카’ 전달식이 30일 합천군청 현관 입구에서 열렸다.

‘사랑의 구르미카’는 거동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한 구르미카를 제작해 경남 각 지역에 전달하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윤철 합천군수와 한화에어로스페이스 3사업장 임직원 및 기술봉사팀,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 경남여성리더봉사단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10명에게 구르미카 및 생필품을 전달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직원은 “직원들이 직접 만든 구르미카가 거동이 어려운 어르신들의 손과 발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복지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소외 계층을 살펴보며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기업이 소외 계층에 관심을 가지고 재능을 기부해주시는 것은 정말로 뜻깊은 일이다”며 “어르신들이 안전하게 활동하실 수 있도록 군에서도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한편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서 수작업으로 제작한 구르미카는 노인보행보조기인 실버카를 보완해 어르신들이 허리를 굽히고 보행 시 무게가 실릴 경우 미끄러지는 낙상사고 방지를 위해 브레이크를 장착했다. 

또 야광 안전날개를 부착해 야간 보행시에도 위험하지 않도록 제작해 호평을 받고 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