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국가산단 2.0 후보지 사업시행자 선정 총력홍남표 시장, Kick-off 회의서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조성전략 발표
홍남표 시장이 Kick-off 회의서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조성전략을 발표하고 있다.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창원시가 국가산단 2.0 후보지 사업시행자 선정에 총력을 다하고 있는 가운데 홍남표 시장이 31일  '범정부 추진지원단' Kick-off 회의에 참석해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조성전략 등을 발표했다.

이날  홍 시장은 국토교통부가 개최하는 신규 국가산단 '범정부 추진지원단' Kick-off 회의에 참석해 민선 8기 출범 이후 가장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창원국가산단 2.0 후보지 사업시행자 선정을 위해 ‘창원 방위ㆍ원자력 융합 국가산단 2.0’의 비전 및 조성전략, 세부 추진방향 등을 관계 중앙부처 및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발표했다.

홍 시장은 이번 범정부 추진지원단 회의에서 인구 5천만 대한민국의 미래 50년 지속가능한 성장을 견인할 신규 국가산단에 대한 기업유치 방향, 핵심 인프라 구축 등 세부 조성전략을 직접 발표하면서 창원시의 강력한 사업추진 의지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개최하는 신규 국가산단 '범정부 추진지원단' Kick-off 회의 후 기념촬영

시는 의창구 북면, 동읍 일원 약 103만평 규모의 방위·원자력산업 특화 창원국가산단 2.0 조성 예정지에 대해 사업시행자 선정, 개발제한구역 해제, 산업단지계획 승인 등 절차를 다부처 협업을 통해 신속히 추진하여 창원 미래 50년을 든든하게 책임질 혁신성장 거점 마련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15일 정부는 대통령이 주재한 제14차 비상경제민생회의를 통해 창원국가산단 2.0을 포함한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15개소를 선정했으며, 기업 투자계획에 맞는 신속한 국가산단 조성 추진과 규제 해소 및 투자 유치 지원 등을 위한 범정부 추진지원단을 발족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