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 조선업 새로운 도약 위해 스마트조선 센터 구축조선산업 스마트 DNA 품고 디지털 전환 ‘본격화’
스마트야드 구축

[경남데일리=김홍준 기자] 거제시는 지역 조선업 미래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 ‘중소형 조선소 생산기술 혁신(DX)센터’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지역 조선업의 글로벌 조선산업의 패러다임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조선업 생산공정 스마트화를 통한 안전하고 생산성 높은 조선소 구축이 시급한 실정이다.

거제시는 이러한 상황의 타개 방안으로 경남도, 중소조선연구원과 함께  산업부 산업혁신기반 구축사업 공모에 참여해 장목면 장목리 연구개발부지(6,500㎡)에 중소형 조선소 생산기술 혁신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국․도비 175억을 포함, 총 250억 규모로 2027년 완공 예정이다.

거제시는 이 사업과 연계해 산업부가 추진하는 선박소부재 생산지능화혁신 기술개발사업(국․도비 280억)을 유치해 △ 디지털기반 스마트조선 기술지원센터 건립(4층 규모) △ 생산자동화 및 디지털전환 테스트베드 구축 △ 성능 평가 장비 구축(15종) △ 4대 공정(배재, 취부, 용접, 검사) 생산지능화 △ 생산 통합관제시스템 개발사업을 통해 스마트조선 생태계 구축과 조선업 생산혁신을 중점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산업부 산업혁신 기반구축 로드맵에 따른 후속 연계사업을 유치해 선박건조, 설계, 조립, 의장, 도장, 탑재에 이르는 조선분야 전 공정 스마트화를 통한 생산성 향상과 산업재해 예방이 기대된다.

박종우 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대형조선사와 협력사간 통합 스마트야드 밸류체인 구축으로 원․하청 동반성장이 기대된다”며, “조선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다방면에 걸친 행정적 지원으로 지역산업의 미래 경쟁력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조선 센터 구축사업은 조선업종 3대 국책연구기관 집적화를 통한 시너지 효과뿐만 아니라 조선업종의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 경험이 지역 내 타 산업으로 이전되어 지역산업간 동반성장 효과도 따를 것으로 보인다.

김홍준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