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중소·벤처기업 투자 및 보육 통한 성장지원 협업 확대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바로운파트너스 업무협약
바로운파트너스에서 경남지역 액셀러레이터를 대상으로 코넥스 시장을 통한 초기 기업에 최적화된 증권시장인 코넥스 시장에 대하여 설명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는 바로운파트너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중소·벤처기업 투자 및 보육을 통한 성장지원을 위한 협업을 확대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유망 스타트업의 코넥스시장 활성화 및 지원을 통해 스타트업 성장모델을 구축하고 자금조달 및 투자자 회수시장 등의 선순환 생태계의 전반적인 성장을 도모할 수 있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바로운파트너스는 증권사·투자자문사 출신 전문 인력과 특허·재무·회계 등 다양한 기업 경영 분야에 전문성을 보유한 창업기획자(액셀러레이터)로서 투자에 따른 위험이 비교적 크고 회수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는 스타트업의 특성을 코넥스 상장 유인을 통해 극복할 수 있도록 그 역할을 할 예정이다.

코넥스(KONEX, Korea New Exchange)는 자본시장을 통한 초기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지원 및 모험자본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개설된 초기·중소기업전용 신시장이다.

양측은 이를 위해 코넥스 및 코스닥 상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의 투자 및 보육지원, 코넥스 및 코스닥 상장 지원 및 협업, 보육 스타트업의 후속투자 협업, 사업지원을 위한 인프라(보육공간 등) 및 프로그램 제공 등 상호협력과 교류를 강화하기로 했다.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경쟁력 있는 스타트업 발굴 및 코넥스·코스닥 상장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운 자금조달 채널이 마련되는 것과 더불어 M&A와 지분매각 등 지속성장 가능한 창업 생태계를 구축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