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우주항공청 특별법, 입법 절차 본격화국회 과방위 1소위 상정, 우주항공청 연내 설립 가시화
국회 과방위 1소위 상정

[경남데일리=권경률 기자] 한국형 나사로 불리는 우주항공청에 대한 입법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4일 사천시에 따르면 이날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전체회의에 우주항공청 설치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이 상정됐다.

이후 특별법은 과방위 제1소위원회에서 다뤄질 예정이며, 소위 심의를 마치면 과방위 전체회의와 법사위를 거쳐 국회 본회의에 회부될 예정이다.

이날 제1소위원장인 박성중 국민의힘 과방위 간사는 “과거 대통령 공약사항을 여야가 협조해온 만큼, 이번 정권에서도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연내 개청을 위한 입법 절차에 속도를 내줄 것을 요청했다.

이 장관은 “의원들께서 조금 더 관심 가져주시시고 가능한 올해 안에 개청될 수 있도록 도와달라”며 “특별법에 대해 소관위 의원 직접 찾아 뵙고 협조를 요청하겠다”고 강조했다.

사천시민을 비롯한 대다수 국민과 우주항공인들은 우주항공청에 대한 입법 절차가 본격 추진됨에 따라 우주항공청의 연내 설립에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특별법은 지난 4월 7일 국회에 상정된 이후 40여일이 넘도록 지금까지 표류하고 있었다.

박동식 시장은 “우주항공청 특별법 통과를 위해 정무적인 활동과 함께 전국민 공감대 확산 활동을 계속해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