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하동세계차엑스포 국제명차품평대회 하동 혜림농원 ‘약옥선다’ 금상중국 안계 지역의 ‘안계철관음’ 대상, 한국 하동의 혜림농원 ‘약옥선다’ 금상
   
▲ 2023하동세계차엑스포 국제명차품평대회 하동 혜림농원 ‘약옥선다’ 금상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2023하동세계차엑스포 행사 일환으로 지난 23일 24일 이틀간 하동 ‘다향문화센터’에서 진행한 국제명차품평대회에서 중국 안계지역의 ‘안계철관음’이 대상을, 한국 하동 혜림농원의 ‘약옥선다’가 금상, 스리랑카의 ‘Sihara Garden Black Tea’가 은상을 수상했다.

이번 국제명차품평대회는 하동세계차엑스포 조직위원회 및 세계차연합회 국제명차품평위원회, 한국차인연합회 외 5개의 기관이 주최하고 한국차인연합회가 주관해 소비자들에게 고품질 차를 제시하고 생산자에게는 품질향상을 유도해 차산업 경쟁력 강화를 마련하기 위해 진행됐다.

차 품평을 하기 위한 품평위원은 국제적으로 인정하는 차 생산과 관능평가에 대한 전문가로서 세계 차 품질을 정확히 평가할 수 있는 실질적인 차 품평 전문가 9명로 구성됐다.

심사 진행은 ‘한국 품질 평가기준 설정위원회’가 설정한 ‘한국 차의 관능 평가 방법’을 사용했다.

박옥순 엑스포 사무처장은 “이번 국제명차품평대회로 소비자에게 고품질 차를 인식시키고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차 소비 확대 진작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수상하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 전했다.

한편 2023하동세계차엑스포는 경남도와 하동군이 공동 주최하고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차 분야에서 최초로 정부 승인을 받은 국제행사다.

5월 4일 개막해 오는 6월 3일까지 31일간 하동스포츠파크와 하동야생차박물관 일원에서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라는 주제로 열리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