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원스톱 관광플랫폼 구축 사업설명회 개최관내 숙박·식당·체험마을 등 관광 사업자 대상 의견수렴
   
▲ 남해군, 원스톱 관광플랫폼 구축 사업설명회 개최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이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원스톱관광플랫폼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1일과 12일 양일간에 걸쳐 남해유배문학관과 남해화전도서관에서 맞춤형 설명회를 개최했다.

실제 플랫폼을 사용하게 될 숙박·민박·식당·레저·체험마을 등 관광 사업자 120여명이 참석했다.

‘원스톱 관광플랫폼’은 모바일을 통해 한 번에 남해의 모든 관광, 숙박시설, 음식점, 체험, 레저 등의 정보를 획득할 수 있음은 물론, 통합 예약·결제까지도 가능한 시스템이다.

남해군은 지난 6월 사업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플랫폼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사업설명회에서는 공공플랫폼의 저렴한 수수료, 통합 홍보, 상품 관리 등의 장점이 소개됐다.

또한 관내 관광 사업자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구축 단계에서부터 현장의견을 반영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설명회에 참가한 펜션업주는 “개별적으로 펜션 홍보 보다는 원스톱관광플랫폼을 통해 통합 홍보가 굉장히 바람직하며 적극적인 참여를 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다.

남해군 관계자는 “이번 원스톱 관광플랫폼 구축사업이 관내 관광사업체의 관광수용태세 인식 전환점이 되어 고품질 관광남해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사업 설명회에 참석한 사업자들과 함께 친절 결의를 다지는 기회도 됐다”고 밝혔다.

원스톱관광플랫폼은 9월 중간보고회 및 11월 시범운영을 통해 운영방식과 시스템 보완 등 체계적 운영관리를 구축해 내년 1월부터 본격 운영될 계획이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