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 ‘밀착·맞춤형’ 농업인행복센터 개소고성농협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
경남농협이 2023년 밀착·맞춤형 농업인행복센터 현판제막식을 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은 지역 취약계층 조합원에게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지난 8일 고성군 고성농협에서 농업인행복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주양 경남농협 본부장, 이상근 고성군수, 최을석 고성군의장, 신우경 농협고성군지부장, 이학열 고성농협조합장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제막식과 농업인행복센터 관람을 하면서 행복센터운영진을 격려했다.

농협은 2017년 ‘농업인행복콜센터’ 를 신설해 취약계층 조합원에게 전화 상담과 말벗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에 개소한 농업인행복센터를 통해 지역의 여건에 맞게 맞춤형 돌봄으로 개편·확대한다.

그리고 지역농협의 여건에 맞게 자체계획에 따른 사업 설계 및 추진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 조합원을 관리하고 밀착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여 즉각적인 서비스 수요파악 및 실시간 대응이 가능한 농촌사회 안전망 구축에 앞장 설 예정이다.

김주양 본부장은 “우리 농협이 지역 어르신들의 돌봄 문제를 보다 체계적으로 해결해 나가는 구심점이 되도록 지속·노력하겠으며, 환경개선 및 복지향상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여 경남 관내 행복센터가 점차적으로 확장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