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 국회서 추석맞이 행복장터 열어국회의원과 지역 우수 농산물 홍보를 위한 동반 노력
국회에서 개최된 2023 추석맞이 행복장터 경남농산물 코너 앞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은 14~15일 국회와 농협이 공동으로 개최하는 추석맞이 행복장터에 경남농협 대표 농산물 30여 개 품목(사과, 배, 단감, 마늘, 양파, 햅쌀 등)을 시중가 대비 20~30% 할인 판매 및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국회 소통관 잔디광장에서 경남 국회의원 10여 명과 경남농협 본부장, 이사조합장을 비롯한 시·군지역 조합장 및 지부장 등 40여 명이 참석하여 경남의 지역별 우수농산물 판매확대를 위한 홍보활동 및 이벤트를 실시해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

이번 행사는 지역 우수 농축특산물의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도농상생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경남농협은 행사에 참여해 최근 기상재해와 생산비 상승으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고 소비자들에게는 제수용 농산물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여 명절 장바구니 물가부담을 덜어주었다.
    
경남농협 김주양 본부장은 “경남농협은 경남농산물의 우수성이 널리 홍보되어 소비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농산물의 안정적인 공급체계를 마련하고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상품 개발 및 공급확대를 추진하고 있다.”며 “이러한 우수농산물이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으로 선정되도록 하여 도시민들이 고향사랑기부제에 많은 관심을 갖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농협은 지난 7일부터 로컬푸드 경남통합센터에서 경남 농축특산물 선물세트 사전예약 전시관을 열고, 26일까지 국회 행복장터와 같은 가격으로 특별판매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