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특례시, 필리핀 발랑가市 방문단 접견선진행정 벤치마킹, 국제교류 활성화를 위한 창원시 예방
   
▲ 창원특례시, 필리핀 발랑가市 방문단 접견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21일 필리핀 바탄주의 프란시스 가르시아 발랑가 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10명의 교류방문단을 맞아 양 도시간 교류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발랑가시의 요청으로 창원특례시의 공무원 교육시스템 등 선진행정을 공유하고 그 외 양 시간 다양한 교류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발랑가시는 인구 10만명의 필리핀 바탄주의 수도 도시로 2015년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에 가입한 국제교육도시 중 하나이다.

특히 발랑가시에는 창원대학교와 2021년 국제교류협정을 체결하고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고있는 바탄주립대가 위치하고 있다.

프란시스 가르시아 발랑가 시장은 “창원시의 환대에 감사드리며 공무원 교육시스템 등 창원시의 선진행정을 살펴보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양 시간 내실있고 다양한 교류가 이뤄지길 요청한다”고 말했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바탄주 수도도시인 발랑가시 방문단을 환영하며 이번 만남이 양 시가 글로벌시대 상생 파트너로 함께 성장해 나가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