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3·15해양누리공원 맨발 황톳길 시범 조성·운영최근 맨발 걷기 열풍에 발맞춰 방재언덕 산책로 240m 구간 시범 조성
   
▲ 창원시, 3·15해양누리공원 맨발 황톳길 시범 조성·운영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최근 전국적인 맨발 걷기 열풍과 시민 건강증진을 위해 3.15해양누리공원 방재언덕에 맨발 황톳길을 시범 조성했다고 밝혔다.

조성 위치는 현재 방재언덕 산책로가 정비되지 않은 3.15해양누리공원 월영동 일대인 레포츠 공간 240m 구간으로 창원시는 예산을 절감하면서 맨발 황톳길 수요 급증에 발맞춰 11월 중순부터 직영근로자를 투입해 바닥 정비, 페지주목을 활용한 경계분리재 설치, 황토 포설 등을 완료해 11월 27일 개방했다.

창원시는 황톳길을 이용할 때 되도록 맨발로 이용하고 자전거·반려견의 출입제한과 우천 시에는 이용자제를 당부했다.

한편 이번 황톳길 조성으로 3.15해양누리공원 방재언덕 산책로는 총 2.3km 구간에 3가지 주제의 산책로 연결이 완료됐다.

김종필 해양항만수산국장은 “맨발 걷기의 건강효능이 알려져 시민분들의 맨발 걷기 사랑이 대단하다”며 “이번 맨발 황톳길 시범 조성에 대한 시민여론을 수시 모니터링하고 반영해 3.15 해양 누리 공원이 시민들의 건전한 여가선용 장소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