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김해시, 거점형 장난감 도서관 ‘꿈키움’ 개관기존 장난감은행 확장 복합커뮤니티 공간으로 활용
   
▲ 김해시, 거점형 장난감 도서관 ‘꿈키움’ 개관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김해시는 거점형 장난감 도서관 ‘꿈키움’이 개관했다고 29일 밝혔다.

김해시 거점형 장난감 도서관은 민선 8기 도지사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2023년 경남도 공모사업에 선정되며 김해시종합사회복지관에서 올해 7월 사업에 착수해 개관을 준비해 왔다.

꿈키움은 기존에 운영하던 장난감은행 공간을 총 1억5000만원의 사업비로 확장 리모델링해 아이와 부모는 물론 지역주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만들어졌다.

이곳에서는 영유아 자녀 다중지능 오감발달 형성 프로그램 영유아 자녀-주양육자 간 긍정적 애착관계 형성 프로그램 양육기술 및 정보 교류의 장 지역주민 참여 프로그램 영유아에게 필요한 각종 장난감 대여 사업을 하게 된다.

또 취약계층인 장애 영유아를 대상으로 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해 장애-비장애 아동의 소통과 장애 영유아 가족의 정보 교류가 있는 모두가 이용 가능한 복합 커뮤니티 기능까지 수행한다.

지난 28일 열린 개관식 행사에는 경상남도 가족지원과, 경남육아종합지원센터 관계자, 김해시종합사회복지관 운영위원, 복지관 이용자들이 참석해 새로운 출발을 축하했다.

김해시종합사회복지관 김희년 관장은 “꿈키움의 새로운 출발을 위해 많은 도움을 주신 관계자 여러분과 이용자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더욱 더 발전할 꿈키움의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해시 임주택 복지국장은 “저출산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우리 시는 교육과 돌봄, 놀이가 가능한 복합 커뮤니티 공간 Station-L 설치에 힘쓰고 있다”며 “이번 꿈키움 개소가 그 첫 출발이며 앞으로 모두의 복지를 실현하는 건강한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