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김해시, 탄소중립 생활실천 평가 전 부문 석권경남도 주관 공공·민간부문 모두 1위 선정 쾌거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김해시가 올해 경남도 주관 ‘2023년 탄소중립 생활실천운동 평가’에서 공공부문 최고상인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것을 비롯해 민간부문까지 석권하는 쾌거를 이뤘다.

김해시에 따르면 작년에 이어 공공부문 시부 분야 우수기관에 선정되며 우수기관 표창과 공무원 표창을 받게 됐다.

이 뿐만 아니라 민간부문인 그린리더 분야서 9년 연속 김해시기후·환경네트워크에서 1위를 달성했으며 공동체 분야에서도 김해시와 발맞춰 탄소중립 실천 확산에 나선 관내 어린이집 4개소가 선정되는 성과를 냈다.

경남도 ‘2023년 탄소중립 생활실천운동 평가’는 도내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 활동에 대한 전반적인 실적을 평가해 도민들의 탄소중립 생활을 이끌기 위한 것으로 2011년부터 매년 추진하고 있다.

김해시 주요 성과는 19개 읍면동이 선도하는 우리동네 탄소중립 마을 조성 탄소중립포인트제 가입 활성화를 위한 찾아가는 탄소중립포인트제 창구 운영 지속성 있는 탈플라스틱 사회로 전환을 위한 다회용기 재사용 촉진사업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 공공부문 탄소중립 모델 발굴 사업 생애주기별 탄소중립 교육 실시 등이다.

홍태용 김해시장은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공공부문뿐만 아니라 민간단체와 전 시민의 노력이 필요하다”며 “탄소중립을 한 발짝 앞당기고 있는 시의 많은 단체와 시민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기후안심도시 김해’를 위한 지속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