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신년사] 청룡의 기운으로 비상하는 창원시를 위해창원시 홍남표 시장
홍남표 창원시장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존경하고 사랑하는 창원시민, 그리고 출향인 여러분!

2024년 희망찬 새해가 밝았습니다. 푸른 용의 해인 갑진년(甲辰年)을 맞아 여러분의 가정에 기쁨과 번영이 넘치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동북아 중심도시 창원’이라는 담대한 도전을 시작한 민선 8기 시정도 어느덧 세 번째 해를 맞이했습니다. 그동안 여러 어려움과 위기의 순간들도 있었지만 시민 여러분의 성원과 격려 덕분에 우리 시는 이를 슬기롭게 이겨내고 변화와 혁신의 길을 걸을 수 있었습니다.

특히, 작년은 우리 시의 미래를 밝힐 유의미한 성과를 거둔 뜻깊은 한 해였습니다. 창원의 미래를 책임질 신규 국가산단이 국토부 최종 후보지에 뽑혔고, 마산역 미래형 환승센터도 정부 시범사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시민의 오랜 바람이었던 수서행 SRT도 작년 9월 경전선 운행을 시작했고, 지구단위계획도 50년 만에 재정비에 나서 미래 도시공간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습니다.

우리 시는 이러한 기반을 바탕으로 올해 2024년을 ‘혁신성장 전환을 가속화하는 해’로 나아가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고자 합니다.

이를 위해 창원국가산단은 중장기 마스터플랜을 수립해 미래 50년을 위한 대전환을 본격화하고, 창원국가산단 2.0은 올해 예타 신청을 시작으로 초격차 경쟁력을 갖춘 방위·원자력 특화단지로 조성할 예정입니다. 노후화된 중리·봉암공단은 대개조를 통해 산업과 업무, 주거, 문화가 융·복합된 첨단 공단으로 탈바꿈시켜 창원의 경제 활력을 이끌어 내겠습니다.

 

도시 공간은 유기적인 연결을 통해 미래형 공간으로 재탄생 시키겠습니다. 수도권과 창원, 가덕도신공항을 잇는 고속철도와 도심을 관통하는 고속화 도로 건설 등을 통해 도시의 내·외부 접근성을 높여 나가겠습니다. 도시관리계획은 내년 중 1차 정비를 완료하고, 개발제한구역도 전면 해제 시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모든 시민이 존중받을 수 있는 배려와 포용이 넘치는 창원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세심한 배려로 맞춤형 복지를 제공하고 노년층과 장애인의 일자리를 대폭 확대하여 건강한 사회 진출을 이끌겠습니다. 청년층은 주택 공급 확대와 함께 새내기 지원금 지급 등을 통해 매력적인 정주 여건을 제공하겠습니다.

시민 삶의 질을 높이고 일상의 품격을 더할 수 있는 문화를 창출하겠습니다. 생활 공간에서 언제나 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창원시립미술관을 조속히 건립하고, 의과대학도 유치해 내겠습니다. 해안선을 입체적으로 연결하는 마산만 그랜드 디자인으로 바다의 공공성을 회복해 시민께 돌려드리겠습니다.

시민이 누려야 할 당연한 권리인 안전이 담보되는 든든한 도시를 만들겠습니다. 사고 유형별 종합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해 신속한 대응체계를 완비하고, 범죄 우려 지역에는 CCTV를 확충해 시민의 일상을 보호하겠습니다. 보행자 중심의 교통시설 개선으로 교통사고 위험도 최소화해 나가겠습니다.

희망과 설렘이 가득한 2024년 첫날입니다. 우리 시 역시 정부의 긴축 재정 속에서도 역대 최대인 1조 7,957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면서 희망을 안고 새해를 맞게 되었습니다. 이를 시작으로 올 한해 창원이 힘차게 비상하는 모습을 시민 여러분께서 함께 지켜봐 주시고, 아낌없는 응원과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소망하시는 일 모두 이루는 소중한 한 해 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