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시 신수도, 올봄 탐방객 대폭 늘어신수항만 새단장 홍보 효과, 배로 10분여 근거리 청정 힐링 명소
   
▲ 사천시 신수도, 올봄 탐방객 대폭 늘어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 신수도가 지난해 5월 코로나19 종식 선언 후 첫 봄을 맞이한 가운데 섬을 방문하는 전국 각지의 탐방객들로 북적이고 있다.

8일 시에 따르면 신수도는 섬 전체가 한려해상국립공원 구역으로 리아스식 해식애, 몽돌해수욕장 등 수려한 자연경관과 ‘모세의 기적’ 추섬 휴양지, 오토 캠핑장 등 힐링섬으로 대표된다.

그리고 삼천포항 선착장에서 배로 10분여 거리로 서부경남 최상의 접근성이 큰 장점이다.

또한, 4면의 바다 조망으로 펼쳐진 약 8km 구간의 섬 탐방로는 3시간 정도면 일주가 충분하고 가까이 사량도와 수우도 등 올망졸망한 섬과 맑은 날에는 멀리 지리산 천왕봉까지 조망이 가능하다.

특히 신수항 관문을 아름다운 광장과 공원으로 새단장하는 등 지난 3년간의 정비공사를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트레킹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시는 일자리 확대와 신수도 관광 활성화를 위해 노인일자리사업 일환으로 도서 내 노인 30여명을 투입, 섬 환경 개선은 물론 안전하고 깨끗한 탐방로 관리에 집중하고 있다.

한편 신수도 차도선은 매일 6회 왕복 운항하고 있으며 신수횟집 등 식당 2개소와 신수펜션과 추섬민박에서 숙박이 가능하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