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축제·여행
로봇랜드 테마파크 재개장...6일 화려한 불꽃쇼각종 대회 개최, 다양한 신규콘텐츠 도입
로봇랜드 테마파크 재개장식.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로봇랜드 테마파크가 재단장을 위한  2달간의 임시휴장을 끝내고 6일 재개장했다.

경남도 박완수 지사는 이날 재개장식에서 “2달간의 재단장을 마친 로봇랜드 테마파크는 남녀노소 누구나 찾고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완수 도지사, 조명래 창원시 제2부시장, 강용범 도의회 부의장, 김이근 창원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로봇산업 관계자, 로봇랜드 입장객 등 3,000여 명이 참석하여 로봇랜드 재개장을 축하했다.

식전 행사로 ‘로봇 테마 가족 뮤지컬’과 ‘로보틱 아트 퍼레이드’ 공연을 진행하여 테마파크 이용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로봇랜드 테마파크 재개장식.

박 도지사는 축사를 통해 “22개의 놀이시설, 11개의 전시관 등 시설보완과 새로운 콘텐츠 등 준비를 많이했다”며, “앞으로 보다 안전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도민들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노력하겠다”로 말했다.

이어 현장의 모든 사람들이 ‘해피에너지’라는 구호를 함께 외치며 ‘대형 LED 구 터치 퍼포먼스’와 함께 로봇랜드 재개장을 본격적으로 알리는 불꽃쇼 행사가 진행됐다.

한편, 경남로봇랜드재단은 지역행사와 연계한 제20회 창원야철마라톤대회(4월 14일), 경남은행 주관 제33회 어린이 미술대회(4월 27일)를 로봇랜드에서 개최하고,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도입하는 등 입장객 60만 명 목표 달성을 위해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